[GOOD 3066]

The Last Great Concert 1 & 2

Chet Baker (쳇 베이커)

아티스트 스토리    >
소비자가격

24,000 won
(구매시 2,400원 적립)

카테고리 재즈

CHET BAKER 
The Last Great Concert 1 & 2
 
 
 
쳇 베이커의 그 유명한 유작앨범! "이 앨범이 마지막 콘서트, 마지막 레코딩일줄은 아무도 예측하지 못했다.
쳇은 이 콘서트가 끝난 2주후에 사망했다" 쳇베이커가 남긴 최고 걸작이자 베스트 앨범! 쳇의 수많은 앨범중에서 엄선된 쳇이 진정 사랑한 곡들. 훌륭한 연주, 방대한 연주 스케일이 압권.
 
 
 
쳇 베이커 말년의 모습
아마 쳇베이커의 젊은 시절을 본 사람이라면, 앨범 자켓의 이 쭈글쭈글한 늙은이가 그라는 사실에 경악할 것이다. 한때 재즈계의 제임스딘으로 불리며, 많은 여성팬들에게 인기를 끌었던 그는 이 앨범을 끝내고 15일 후에 투신자살하고 만다. 그는 사실 제임스 딘과 비슷한 시기에 활동을 시작했으며, 동일한 시기에 사랑을 받았던 트럼펫터이자 보컬이었다. 어딘지 약간은 어설퍼보이는 연주가 특징이었으며, 트럼펫 같은 보컬, 보컬같은 트럼펫이 많은 사람들의 귀를 자극했다. 그러나 사람의 인생을 누가 알겠는가. 그는 마약과 술에 절어 거의 음악생활을 포기해야 했다. 레코딩은 계속 했지만, 돈벌이를 위하여 질 나쁜 트럼펫 소리만 연주했으며, 사람들은 쳇베이커의 존재를 모두 잊었다. 이 앨범은 88년 마지막 콘서트 레코딩으로, 쳇베이커가 평소에 좋아하던 곡들로 채워져 있다. 물론 이제 쳇베이커의 트럼펫 소리는 이빨 사이로 새어나가는 느낌이 역력하다. 원래 쳇베이커는 테크니션이 아니기는 했지만, 이제 그는 더 이상 재즈를 연주할 수 없다는 느낌이 든다. 그러나 이 모든 것을 제외하고도 이 앨범은 절창 중의 절창이다. 젊은 시절의 쳇베이커가 MY FUNNY VALENTINE을 다소 꿈꾸듯이, 낭만적으로 해석했다면, 이 앨범의 MY FUNNY VALENTINE은 오직 절망밖에 남은 것이 없는 고독한 예술가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 고독한 예술가의 크로키. 쳇베이커가 우리에게 준 마지막 선물인 것이다. 
 
"쳇 베이커라는 뮤지션이 있죠,/ 별 볼일 없는 인생을 살았다지요./ 이름을 날릴 때도 있었지만 그렇다고 해서 재즈사에 남을 인물은 아니었지요./ 노래를 잘하는 것도 아니고 트럼펫 연주가 탁월했던 것도 아니죠…/ 60년대에는 오직 마약을 살 돈을 구하기 위해 연주를 했다네요./(중략)/ 콘서트 후에 그는 자신이 묵던 호텔에서 떨어져 죽었다고 하지요./ 암스테르담 경찰은 이를 사고사로 처리했죠./ 그러나 나는 다르게 봐요./ 그의 음반을 자꾸 들을수록,/ 그리고 앨범 재킷 사진을 보면 볼수록 그는 휴식을 선택했다는 쪽으로 생각이 자꾸 기울거든요….<김영하 시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 있다` 중에서>
 
 
 
재즈 보컬리스트이자 트럼페터 쳇 베이커. 1988년 5월 13일 금요일 새벽, 그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한 호텔에서 창 밖으로 추락해 사망했다. 그의 나이 59세였다. 이제 15년이란 시간이 흐른뒤 쳇 베이커의 유작앨범인 `쳇 베이커 더 라스트 그레이트 콘서트 1&2`가 최근 국내에 선보였다. 이 앨범은 88년 4월 27∼29일 독일의 하노버공연 실황녹음으로 하노버 심포니 등이 참여한, 쳇 베이커 최대 규모의 콘서트였다고 한다. 부제인 `마이 페이버릿 송스 1&2`에서 알 수 있듯 본인이 선곡한 곡들로 구성돼 있다는 점 역시 주목을 끈다. 마일스 데이비스의 명곡 `올 블루스`를 비롯해 쳇 베이커의 연주와 노래라면 흔히 떠올리는 `마이 퍼니 밸런타인``아이 폴 인 러브 투 이질리`, MJQ의 `장고` 등이 수록돼 있다. 어떤 이들은 쳇 베이커가 최고의 테크니션이 아니었다고 말한다. 그러나 그의 독특한 개성과 원숙함이 깃든 연주 앞에서 테크닉 운운하는 것은 어쩐지 촌스러운 일처럼 여겨진다. 듣는 이의 마음을 쥐락펴락하는 서정적이면서 사색적인 연주와 보컬은 재즈의 묘미를 모르는 이들조차도 매료하기에 모자람이 없다. 누군가 말했듯이 그는 "트럼펫을 연주하듯이 노래하고 노래하듯이 트럼펫을 연주했다." - 중앙일보 이은주 기자 julee@joongang.co.kr 
 
 

Comments

    Reviews

       

      코멘트작성

      ×

      제품문의

      ×

      PLAYER 이 앨범에 수록된 음원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The Last Great Concert 1 & 2
      Chet Baker (쳇 베이커)

      DISK : 1

      • 1. All Blues 5:53
      • 2. My Funny Valentine 9:24
      • 3. Well You Needn'T 6:20
      • 4. Summertime 5:14
      • 5. In Your Own Sweet Way 9:23
      • 6. Django 5:54
      • 7. I Fall In Love Too Easily7:01

      DISK : 2

      • 1. Look For The Silver Lining 5:42
      • 2. I Get Along Without You Very Well 6:16
      • 3. Conception 7:55
      • 4. There's A Small Hotel 6:23
      • 5. Sippin' At Bells 5:06
      • 6. Tenderly 7:03
      • 7. My Funny Valentine (Reprise)9: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