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 3190]

Astor Piazzolla

Astor Piazzolla (아스토르 피아졸라)

아티스트 스토리    >
소비자가격

30,000 won
(구매시 3,000원 적립)

카테고리 월드뮤직

이 아티스트의 다른앨범

  • 이 아티스트의 다른앨범이 없습니다.

미술과 음악이 공존하는 아트 탱고!
유럽 최고 화가들에 의해 소환된 탱고의 전설! 
 

Astor Piazzolla  그림 / Mauricio Fonseca 마우리시오 폰세카

2CD + 37쪽 그레픽 노블 + 고급 양장본

탱고의 황제, 아스토르 피아졸라.

 

▶아스토르 피아졸라의 반도네온 연주가 담긴, 그의 음악 인생이 집약된 필청 음반!

 

아르헨티나의 전통 음악인 탱고를 클래식의 반열에 올려놓은 전설적인 누에보 탱고의 거장 아스토르 피아졸라!

 이미 세상을 떠난지 20년의 세월이 지났지만 오히려 그의 음악은 더욱 많은 대중들에게 전파되며 시간과 공간을 초월하여 사랑을 받고 있다.

본 앨범은 그가 직접 연주한 27장의 정규앨범 중 엄선된 작품을 담고 있으며, 비장한 탱고의 여운과 서정미의 극치를 감상할 수 있는 그의 작품 41곡이 수록 되어 있다.

 

▶추천곡

고독(Soledad) 리베르 탱고(Liber Tango), 아디오스 노니노(Adios Nonino), 망각(Oblivion),

4계 (Primera portena,Verano porteno,Otono Porteno,Invierno Porteno) 수록

 

 

 마우리시오 폰세카 (그림, 글)

탱고황제 피아졸라의 음악과 삶, 탱고 탄생의 순간을 도발적인 터치와 감각적인 표현으로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37페이지 그래픽 노블 포함)

CD 01

1.Nonino 2.Guardia Nueva 3.Contrastes 4.Rio Sena 5.Preparense

6.S. V. P. 7.Imperial 8.Marron Y Azul 9.Chau Paris10Tzigane Tango

11.Bando 12.Luz Y Sombra 13.Sens Unique 14.Picasso 15.Estamos Listos

16.Mi Tentacion 17.La Cachila 18.Noche De Amor 19.Lo Que Vendra

20.Miedo 21.Tres Minutos Con La Realidad 22.Yo Soy El Negro 23.La Tarde Del Adios

24.Adios Nonino
 

CD 02

1.Contrabajeando 2.Guitarrazo 3.Introduccion Al Angel 4.Muerte Del Angel

5.Milonga Triste 6.Sin Retorno 7.La Cumparsita 8.Preparense 9.Tierrita

10.Quejas De Bandoneon 11.Soledad 12.Libertango 13.Oblivion

14.Primera portena 15.Verano porteno 16.Otono Porteno

17.Invierno Porteno

 

 

피아졸라 내지

불어 원본 & 한글 번역본

 

 

P3.

 

C’est moi Astor… Astor Piazzolla

Tanguero Argentino.

 

나는 아스토르 피아졸라라오.

아르헨티나의 땅게로(스페인어식 표현이 적합하지만 어색하다면 ‘탱고인’으로 교체해도 무방)요.

 

 

… Mais comment parler de moi

sans parler du Tango,

de ma ville Buenos Aires,

de l’Argentine

… ce lointain pays du sud.

 

나에 대해 이야기하자면,

탱고는 말할 것도 없지만

멀고 먼 나라 아르헨티나와

그리운 부에노스 아이레스를 빼 놓을 수 없다오.

 

 

P4.

 

Pendant des années on a dit:

En Argentine,

tout peut changer,

sauf le tango.

Le tango est argentin

ou ce n’est pas du tango.

 

사람들이 오랫동안 해 온 말이 있지.

아르헨티나에서는

모든 게 변할 수 있어도

탱고만은 변할 수 없다고.

탱고는 아르헨티나의 것이고,

그게 아니라면 탱고가 아닌 거라고 말야.

 

Je pense au contraire, que

si le tango a une histoire,

c’est une histoire de déracinés,

qui n’a de géographie

que celle de l’errance,

Le lieu du tango

est celui de l’exil,

ailleurs ou partout,

son espace… nulle part.

 

나는 반대로 이렇게 생각했소.

탱고에 만약 숨은 이야기가 있다면 말이오.

조국을 잃고 방황하는 이들의 이야기가 깃들었다면,

탱고의 고장은 망명의 땅 그 자체인거요.

이 곳일수도, 다른 곳일수도, 어느 곳일수도 있고,

그리고 아무 곳도 아닐 수도 있지.

 

 

On ne peut pas localiser

son appartenance,

ni lui trouver un lieu.

Le Tango ne peut s’identifier

qu’à un milieu.

 

우리는 탱고를 어디의 것이라고 정할 수 없다오.

탱고는 누군가에 의해 정의될 수 있는게 아니라오.

 

Dites tango

et inutile d’ajouter argentin.

 

‘아르헨티나의’ 라는 수식 같은 건 떼어버리고

그저, 탱고라고 부르면 되는거지.

 

 

P5.

 

Le Tango est né dans les milieux luxurieux,

les lupanars, le milieu du crime et de la prostitution.

Il porte le goût du péché

et du désir.

Il exprime les entraves, les carences

et les souffrances.

 

문란한 사람들, 범죄와 성매매,

그런 것들의 틈바구니 사이에서 탱고가 시작되었지.

탱고는 죄와 욕망을 끌어 안았고,

장애와 결핍, 고통을 대변해주는 것이었소.

 

Il est plaintif:

ballade du perdant,

constat de frustration

et déchéance morale.

 

이렇게 표현되기도 했어.

낙오자의 노래이자,

절망과 타락의 상징이라고 말이지.

 

 

P6.

 

Depuis la fin

du XIXe siècle,

les environs

de Buenos Aires

grouillaient

d’une foule

d’hommes

solitaires,

déracinés

et marginalisés,

venus d’Europe.

 

19세기 말부터 

유럽을 떠나와 조국을 잃고 소외된 외로운 이들이  부에노스 아이레스 근교로 몰려 들었다오.

 

 

P7.

 

Ils se sont

installés dans

la promiscuité

des conventillos,

le tango les

accompagne…

 

그들은 혼잡한 빈민촌을 이루며 정착했고,

탱고는 그들과 함께 있었어.

 

et la recherche

de leurs rêves

s’arrêta là,

dans les ghettos.

 

그리고 새로운 꿈을 찾아 떠나온 그들의 여정도,

그 빈민촌에서 멈춰버린게지.

 

Il bâtirent mon pays

et lui donnèrent

sa musique <>,

avec son image triste,

plaintive et nostalgique,

reflet de leur déracinement.

Ils ont créé une nouvelle nation ensemble

avec les natifs et les gauchos nomades:

 

그들은 나라를 만들고, 탱고를 만들었다오.

그 슬프고 탄식 어린, 그들의 고향에 대한 그리움이 가득한 음악을 말이오.

그들은 원주민인 유목민들과 목동들과 함께 새로운 나라를 만들었소.

 

ce sont les nouveaux argentins.

 

그들이 바로 새로운 아르헨티나인들이었다오.

 

 

P8.

 

Les fiers machos portenos

toujours soucieux du ridicule,

semblèrent cependant accepter,

dans le tango leur incapacité à défendre

leur réputation en public.

 

자랑스러운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남자들은

우스꽝스러워 보이지 않으려고 늘 신경을 썼지.

하지만 탱고를 출 때만큼은

일상에서의 평판에 전혀 기댈 수 없는 현실을 받아들여야 했소.

 

Avec un sentiment

de tristesse et de frustration,

 

슬픔과 절망의 감정을 담아

 

ils chantèrent:

 

그들은 노래하곤 했지.

 

En mi vida tuve muchas,

Muchas minas…

Pero nunca una mujer.*

(스페인어 가사-아래 프랑스어로 번역한 것과 동일)

*Dans ma vie, j’ai eu des tas et des tas de gonzesses, mais jamais je n’ai eu de femme.

 

내 평생 무수한 여자를 안았지만, 내 짝은 한번도 만나질 못했다네.

 

 

P9.

 

Lorsque l’on se contente

de jouer juste, on y met de l’âme.

L’âme du tango doit toujours

être celle du délit.

Un tango, ça ne se joue pas

dans les règles,

ça joue du coude ou du couteau,

ça s’esquive comme un voleur.

Le tango nous colle à la peau,

comme le gout du risque.

Il a l’esprit canaille

des airs de rues malfamées

avec ses mauvais garçons et ses filles perdues.

 

우리는 공정한 경기를 할 때면 최선을 다하지.

하지만 탱고는 마치 범죄와도 같소.

정해진 규칙도 없고, 팔꿈치나 칼을 쓰며, 

도둑과도 같이 사뿐하게 움직이지.

탱고는 마치 위험의 묘미만큼이나 피부에 닿는 것이오.

나쁜 아들들과 잃어버린 딸들이 춤추는

어둠의 거리에 짙게 깔린 공기와도 같지.

 

 

Le tango trébuche dans les cicatrices de nos

cent pas devant les adresses de la tendresse,

avec des filles qui font la vie,

des vies qui font la file

entre le coup de foudre et le coup de couteau.

 

첫눈에 반하는 사랑과, 죽음으로 치닫는 사랑 사이에서

삶의 기쁨을 알게 하는 여인들,

그들이 선사하는 달콤함에 발이 걸려 넘어지기도 하는

그것이 바로 탱고인거요.

 

 

P10.

 

C’est à ce moment là que je suis arrivé dans cette histoire.

 

내게 탱고의 인생이 시작되던 시절의 이야기를 들려 드리리다.

 

J’avais quatre ans lorsque mes parents s’installèrent à New York, à la recherche d’une vie meilleure.

 

내 부모님이 새로운 삶을 찾아 뉴욕으로 이주했을 때, 나는 네 살이었소.

 

Mon père, un passionné de tango, m’offrit un bandonéon.

 

탱고에 대한 열정으로 가득했던 내 아버지는 나에게 반도네온을 사 주셨어.

 

J’ai aimé cette époque. Avec mes copains, On était de vrais maffiosi!

 

아아, 난 그 시절을 사랑했어. 친구들과 있으면, 우린 정말 마피아 같은 엄청난 말썽꾸러기들이었거든.

 

 

P11.

 

Pour mon père,

si c’était du bandonéon, c’était du tango.

Au début le bandonéon ne me plaisait pas … il était lourd et compliqué.

Moi, j’aurais préferé un harmonica, pour jouer du jazz avec mes copains.

 

내 아버지에게 반도네온은 탱고를 의미했소.

처음에 난 무겁고 어렵기만 한 반도네온을 좋아하지 않았어.

난 친구들과 재즈를 연주할 수 있는 하모니카를 훨씬 좋아했지.

 

 

P12.

 

Mais un jour, j’ai rencontré Carlos Gardel

et joué dans le film <> avec lui.

 

그런데 어느 날, 카를로스 가르델 선생님을 만나게 되었다오.

그 분의 영화 “당신이 나를 사랑하는 그 날”에 출연해서 함께 연주하는 기회도 갖게 되었지.

 

 

Carlitos était l’incarnation

de la réussite sociale

à travers le tango.

Fils illégitime d’une lavandière

Française immigrée,

son ascension sociale

l’avait conduit du faubourg

jusque dans la haute société

internationale.

 

가르델 선생님은 탱고로 사회적 성공을 이룬 신화 같은 분이었소.

그는 프랑스 출신 이민자인 청소부 어머니의 사생아로 태어났다오.

그분의 사회적 지위는 아주 바닥에서부터 시작해서 국제적이고 높은 계급으로 상승한거지.

 

 

P13.

 

Puis un jour mes parents décident de rentrer

en Argentine. Je ne voulais pas,

je m’amusais trop avec mes copains à New York.

En Argentine, je ne connaissais personne

Et je parlais mal l’espagnol.

J’ai du aider mon père dans son restaurant

Et faire des études de comptabilité.

 

그러던 어느 날, 내 부모님은 아르헨티나로 돌아가기로 결심했다오.

뉴욕에서 친구들과 너무도 즐거웠던 나는 돌아가고 싶지 않았어.

아르헨티나에는 아는 이도 없었고

스페인어는 잘 하지도 못했으니까 말이오.

나는 아버지의 식당에서 일을 도우며 회계 공부를 해야 했다오.

 

Mais ma passion pour la musique était plus forte.

 

하지만 음악에 대한 나의 열정은 더 강해졌지.

 

 

P14.

 

A 17 ans,

j’eus le courage de quitter la maison de mes parents pour aller à … Buenos Aires.

 

17세가 되던 해에, 나는 부모님으로부터 독립해서 부에노스 아이레스로 떠날 용기를 냈소.

 

Bien qu’elle me tourna son dos de ciment et me regarda passer indifférent, c’est ma ville, c’est ma famille et c’est l’endroit où je voudrais mourir.

 

비록 내게 차갑게 등을 돌리고 비난의 눈길을 보냈지만, 나의 고향이었고, 내 가족이 있는 곳이고, 내가 돌아가서 잠들고 싶은 곳이오.

 

 

P15.

 

Très jeune, j’ai intégré l’orchestre d’Anibal Troilo, l’un des meilleurs de l’époque.

 

아주 젊었을 때, 나는 당시 최고의 오케스트라 중 하나였던 아니발 트로일로 오케스트라에 들어가게 되었소.

 

 

P16.

 

J’ai aussi pa entendre et rencontrer des musiciens classiques et c’est ainsi que j’ai découvert une autre musique. Elle me plaisait. C’est le début de ma carrière. J’ai pris des cours pendant dix ans et je me suis consacré à l’étude des compositions de symphonies, de concertos, d’ouvertures, de musique de chambre ou de sonates.

 

그 때 나는 클래식 음악가들을 만나고 그들의 음악을 접했소. 그렇게 다른 음악들을 발견하기 시작했지. 난 그 음악들이 좋았어. 이렇게 나의 음악 인생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소. 10년 동안 수업을 들었고, 교향곡, 협주곡, 오페라 서곡, 실내음악, 소나타 등의 작곡 공부에 헌신했어.

 

 

P17.

 

Je ressentis alors que le tango de l'époque ne me satisfaisait pas et que je pouvais faire encore mieux. J'ai obtenu en 1954, une bourse d'étude qui m'a conduit à Paris auprès de Nadia Boulanger. Après 18 mois d'études avec elle, elle me demanda qui j'étais ? « Joue de ton instrument ».

 

나는 당시의 탱고 음악이 만족스럽지 않았고, 내가 더 좋은 음악을 만들 수 있을 거라고 느꼈지. 나는 1954년 나디아 블랑제(당시 프랑스 최고의 음악교육가) 선생님으로부터 수업을 듣고자 파리로 날아갔소. 그분의 아래에서 18개월을 공부하고 어느 날, 그분은 내게 도대체 어떤 음악가인거냐고 물어보셨소. “너의 음악을 연주해 봐.”

 

A l'écoute d'un tango, elle me dit : « Voilà le Piazzolla qui m'intéresse, ne l'abandonne jamais ! »

 

나의 탱고 연주를 다 들으신 선생님은 이렇게 말해주셨다오.

그래, 이게 바로 피아졸라의 음악이지. 절대 너의 음악을 포기하지 마!”

 

 

P18.

 

J'ai donc vécu par le tango

 

그렇게 나는 탱고의 삶을 살게 되었소.

 

Le tango, c'est la vie.

Le couple

semble marcher

à vive allure,

enlacé.

 

탱고는 인생이라오.

한 쌍의 연인은 서로를 안고서 생동감 있고 우아하게 걷지.

 

Qui pourrait les séparer ?

Il prend sa taille d'un geste vif

et ploie à mi corps

jusqu'à toucher terre.

Les Voici tous les deux

renversés

suspendus,

comme s'il l’avait ... poignardée

ou embrassée.

 

누가 그들을 떼어놓을 수 있겠소?

남자는 빠른 동작으로 몸을 반쯤 굽혀 연인을 땅에 닿을 듯 안고 있소.

두 가지 상상이 다 가능하지. 그가 그녀를 죽였거나, 혹은 그녀에게 입을 맞추었거나.

 

Ils se sont arrêtés fixés comme pour un instantané.

 

그렇게 마치 사진 속의 한 장면처럼 멈춰 있는 거요.

 

 

P19.

 

Dans les années soixante dix,

le gouvernement d’Evita Peron, suivi d’une dictature militaire en Argentine,

ont bouleversé ma vie et ma carrière.

Alors j'ai quitté l'Argentine seul et démoralisé par toutes les critiques d’une

presse qui s'acharnait sur moi.

Je me suis installé en Italie, où j’ai vécu.

 

1970년대에 에비타 페론의 정부가 독재 군부 정권에 의해 이어졌소.

이는 내 인생과 내 음악의 삶을 바꿔놓았지.

 


Comments

    Reviews

       

      코멘트작성

      ×

      제품문의

      ×

      PLAYER 이 앨범에 수록된 음원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Astor Piazzolla
      Astor Piazzolla (아스토르 피아졸라)

      DISK : 1

      • 1. Nonino 0:00
      • 2. Guardia Nueva 0:00
      • 3. Contrastes 0:00
      • 4. Rio Sena 0:00
      • 5. Preparense 0:00
      • 6. S. V. P. 0:00
      • 7. Imperial 0:00
      • 8. Marron Y Azul 0:00
      • 9. Chau Paris 0:00
      • 10. Tzigane Tango 0:00
      • 11. Bando 0:00
      • 12. Luz Y Sombra 0:00
      • 13. Sens Unique 0:00
      • 14. Picasso 0:00
      • 15. Estamos Listos 0:00
      • 16. Mi Tentacion 0:00
      • 17. La Cachila 0:00
      • 18. Noche De Amor 0:00
      • 19. Lo Que Vendra 0:00
      • 20. Miedo 0:00
      • 21. Tres Minutos Con La Realidad 0:00
      • 22. Yo Soy El Negro 0:00
      • 23. La Tarde Del Adios 0:00
      • 24. Adios Nonino0:00

      DISK : 2

      • 1. Contrabajeando 0:00
      • 2. Guitarrazo 0:00
      • 3. Introduccion Al Angel 0:00
      • 4. Muerte Del Angel 0:00
      • 5. Milonga Triste 0:00
      • 6. Sin Retorno 0:00
      • 7. La Cumparsita 0:00
      • 8. Preparense 0:00
      • 9. Tierrita 0:00
      • 10. Quejas De Bandoneon 0:00
      • 11. Soledad 6:57
      • 12. Libertango 2:44
      • 13. Oblivion 3:40
      • 14. Primera portena 0:00
      • 15. Verano porteno 0:00
      • 16. Otono Porteno 0:00
      • 17. Invierno Porteno0:00